보도자료 배포 서비스 뉴스와이어(www.newswire.co.kr)가 제공합니다.
NewsWire Logo
교육부-과기부,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 발표
2018년 03월 12일 11:40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김상곤)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가 13일(화) 2018년도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 1641개교를 최종 선정하여 발표하였다.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는 그동안 우수 교육 사례를 인근 학교 등에 확산함으로써 지역 내 소프트웨어 교육의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선정된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는 총 1641개교로 초등학교 940개교, 중학교 456개교, 고등학교 245개교이다.

소프트웨어 교육 연구·선도학교는 올해부터 단계별로 시작되는 소프트웨어 교육 필수화를 대비하고 학교 현장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2015년부터 양부처가 공동으로 선정·운영하였다.

연구·선도학교는 교과 수업 외에도 창의적 체험 활동(자율, 봉사, 진로활동), 자유학기, 학생 동아리, 방과후 학교 등을 활용하여 다양한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인근학교 교사 연수 및 시범 수업 실시, 학부모 설명회 개최, 학생 체험활동 프로그램 운영 등 학교 중심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선도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교육부와 과기정통부는 교당 1000만원 이내의 운영 지원금과 함께,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전체 연구·선도학교를 대상으로 권역별 워크숍을 실시하고 각 시도별 전문가로 구성된 운영지원단이 학교를 방문, 현장의 애로사항 등에 대해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최은옥 교육부 평생미래교육국장은 “올해부터 소프트웨어 교육이 필수화 되므로 연구·선도학교의 운영 사례가 일반 학교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며 “과기정통부, 시도교육청과 협력하여 다양한 지원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노경원 과기정통부 소프트웨어정책관은 “4차산업혁명 시대에 소프트웨어 교육을 누구나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는 환경이 필요하다”며 “공교육과 더불어 학교 밖에서도 학생들에게 다양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데 필요한 정책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출처: 교육부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발표한 보도자료입니다. 안내 »
newswire lgo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