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 미래 성장동력 창출 위한 축제의 장 ‘2018 퓨처컵’ 개최

15일과 16일 서울 강남구 위치한 골프존타워서울에서 한 해 동안의 연구성과 발표회인 ‘2018 퓨처컵’ 개최
미래 성장동력 창출 및 선도 기술 확보...연구원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 제안 분위기 조성 목적
한 해 동안 아이디어 개발 위해 고생한 직원 간 쌍방향 커뮤니케이션 통해 응원과 격려의 ‘화합의 장’ 마련

2018-11-19 12:00 출처: 골프존 (코스피 215000)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골프존타워서울에서 열린 골프존 2018 퓨처컵에서 골프존 박기원 대표이사와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19일 -- ㈜골프존(대표이사 박기원)이 15일과 16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골프존타워서울에서 한 해 동안의 연구성과 발표회인 ‘2018 퓨처컵(Future Cup)’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 해 동안의 연구성과를 공유하고 고민하는 시간을 통해 더욱 발전된 결과물을 도출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특히 이번 행사는 우수한 결과에만 포상하는 것이 아니라 서로 간 칭찬과 격려를 통해 화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한 자리로 ‘우수상’ 외 ‘고생상’, ‘응원상’을 시상하는 것이 특징이다.
 
16일 진행된 행사에서는 최종적으로 ‘모바일 매장 예약 관리 시스템’ 프로젝트를 포함 총 10개의 프로젝트가 발표됐다.
 
발표회 결과 △우수상 ‘모바일 매장 예약 관리 시스템(PM김희정)’ △고생상 ‘Floating Image Display(PM 이원욱)’ △응원상 ‘샤프트 휨 검출(PM 김동민)’ 프로젝트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그 밖에 ‘퓨처 토크(Future Talk)’라는 별도 세션으로 외부 전문가 강연을 마련해 미래 스크린융복합산업에 대한 새로운 시각과 아이디어에 대해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 프로젝트 성과물을 체험할 수 있는 별도 시연 부스를 마련해 직원 간 다양한 목소리를 직접 들을 수 있도록 했다.
 
골프존 장철호 개발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그동안 연구개발에 매진한 직원들의 동기부여를 더욱 고취할 수 있는 뜻깊은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연구원들의 다양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지속 발전시키고 직원 간 격려와 화합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지속 발전시켰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7년 시작된 골프존 퓨처컵은 올해로 2회째를 맞았다. 지난해 행사에서 발표된 ‘볼꼬리 GP상품’의 경우 2017년 12월 출시 이후 신규 GP 매출액의 약 44% 증가를 이끄는 쾌거를 거뒀다. 또 작년 발표된 골프존 앱(App)의 경우 다양한 소프트웨어 개발은 물론 올해까지 이어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모바일 매장 예약 관리 시스템’을 추가하며 임직원들 및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골프존 박기원 대표이사는 “‘누구나 골프를 즐길 수 있게 한다’는 기업 이념 하에 골프와 IT 핵심기술, 문화가 어우러진 상품 또는 서비스를 통해 국내 골프 대중화와 저변확대에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골프존 개요

골프존은 골프를 장소와 날씨의 제약에서 벗어나 남녀노소 누구나 손쉽게 즐길 수 있는 스포츠로 대중화되게끔 기여했다. 젊은 층의 유입과 함께 30~40대 직장인들의 퇴근 후 여가 생활, 친목 모임, 동호회 활동 등을 건전한 스포츠 문화로 변화시키면서 국민 건강 증대에 이바지했다. 스크린골프는 현재 연간 누적인원 약 5천만명이 즐기는 대표적인 레저스포츠로 각광받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