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도, ‘팔도 만능비빔장’ 튜브형 출시로 간편 소스 시장 공략

사용과 보관이 편리한 튜브형 ‘팔도비빔장 시그니처’ 출시, 간편 소스 시장 공략 본격화
국내 최고 수준 액상스프 제조 노하우 담은 요리용 특제 소스로 마늘, 사과과즙 더해 감칠맛 살려
팔도, 색다른 소스와 장류 제품으로 라인업 확장하며 소비자 요구에 부응해 나갈 것

2019-01-03 09:08 출처: 한국야쿠르트

팔도가 팔도 만능비빔장 튜브형을 출시하며 간편 소스 시장 공략에 나선다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03일 -- 무엇과 비벼도 맛있는 ‘팔도 만능비빔장(이하 만능비빔장)’을 가정에서 편리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 종합식품기업 팔도가 만능비빔장을 튜브형 용기에 담은 ‘팔도비빔장 시그니처’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팔도는 휴대가 간편한 기존 파우치 형에서 용량 조절이 가능한 튜브형 제품을 추가로 선보이며 간편 소스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2017년 9월 처음 출시된 만능비빔장은 어느 요리에나 잘 어울리는 만능 소스로 2017년 만우절 당시 ‘NEW 팔도 만능비빔장 출시’라는 가상 이벤트를 진행한 이후 제품을 원하는 소비자 의견을 반영해 정식 제품화됐다. ‘팔도비빔면’ 액상스프에 마늘과 홍고추, 사과과즙, 양파 등을 더해 감칠맛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팔도비빔장 시그니처는 가정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목적으로 최초 기획됐다. 튜브형 용기로 요리할 때마다 원하는 만큼 넣을 수 있고 보관도 용이하다. 패키지에는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파란색 바탕의 꽃무늬를 적용해 팔도비빔면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했다. 출시를 기념해 제품을 보다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미니 레시피 북을 1만개도 한정 증정한다.

팔도는 해당 제품을 통해 만능비빔장의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팔도는 출시 당시 14만개 가량 팔리던 만능비빔장이 뛰어난 맛과 편리함이 입소문을 타며 야외활동 필수템으로 자리 잡았다고 밝혔다. 이어 해외여행 등이 증가하는 여름철에는 월평균 70만개 이상 판매, 누적 판매량은 600만개에 이른다고 덧붙였다.

이가현 팔도 마케팅담당자는 “만능 비빔장은 팔도 비빔면을 있게 한 35년 액상스프 제조 노하우를 담은 특별한 제품”이며 “앞으로 색다른 소스와 장류 제품으로 라인업을 확장하며 다양해지는 소비자 요구에 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