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경기도 군포시 ‘양지의집’에 편의시설 개선 선물

2019-05-17 10:14 출처: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296호 입주식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5월 17일 --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이사장 이수성)와 삼성화재 RC(대표이사 사장 최영무)가 공동으로 진행하는 ‘500원의 희망선물’은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서 경기도 군포시에 위치한 ‘양지의집’을 295호로 선정하고 편의시설을 개선해 주었다.

‘양지의 집’은 중증장애인 거주시설로 2003년 10월 설립해 현재 7세부터 53세까지 뇌병변장애·지적장애인이 거주하고 있는 노유자시설이다.

그런데 노유자시설의 기준을 충족하기 위해서는 건물에 화재가 발생했을 때 자동으로 개방되어 연기를 배출하도록 배연창을 설치해야 하지만 그동안 재정부족으로 설치를 못하고 있었다. 또한 화장실이 노후해 이용이 불편해서 환경개선이 시급했다.

이에 ‘500원의 희망선물’에서는 배연창을 설치하고, 화장실은 타일·도기류 그리고 핸드레일을 교체해 개보수하고, 거주방 2곳의 도배와 장판을 교체하고 수납장을 새로 설치하여 쾌적한 공간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했다.

한편 4월 24일 개최한 입주식 행사에서 성치도 ‘양지의 집’ 이사장은 거주인들을 대표해서 참석한 김순희 삼성화재 RC대표와 김태균 삼성화재 안양지역단 단장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500원의 희망선물’은 삼성화재 RC(Risk Consultant)들이 장기계약 1건당 500원씩 모금을 통해 조성한 기금을 재원으로 장애인가정이나 시설의 생활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2005년 6월부터 시작하여 2019년 4월 총 8301명의 삼성화재RC들이 참여하여 누적모금액 61억6000만원으로 전국 295곳의 장애인가정과 시설을 개선해 주었다.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개요

장애인먼저실천운동은 장애인을 배려하고 함께 살아가는 국민운동으로, 장애인의 사회통합 촉진을 위한 전국 초중고등학생 백일장, 대한민국 1교시, 뽀꼬 아 뽀꼬 캠프 및 음악회, 비바챔버앙상블 운영, 모니터 사업, 장애인식개선 드라마 제작 등 다양한 인식개선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