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베케이션, ‘백신 관광’ 상품 출시 일주일 만에 1차 판매 완료

원하는 백신 선택할 수 있어, ‘백신 관광’ 화제
가족 단위·여행 인플루언서 등 상품 문의 쇄도

2021-08-02 08:00 출처: 힐링베케이션

힐링베케이션의 ‘백신 관광’ 상품이 출시 일주일 만에 1차 판매를 완료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8월 02일 -- 힐링베케이션은 7월 23일 출시한 국내 최초 ‘백신 관광’ 상품 1차 출발 분이 출시 일주일 만에 판매를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얼마 전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4차 대유행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최고 단계인 4단계로 격상했음에도 불구하고, 확진자 수는 줄어들지 않고 있다. 힐링베케이션은 당초 계획됐던 50대 중·후반의 백신뿐만 아니라 40대 이하 접종 일정마저 지연될 수 있다는 소식에 연내 백신 접종이 가능할지 불안해하는 이들이 백신 관광에 눈을 돌린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힐링베케이션은 문의자의 연령층이 5~60대 부모님을 둔 30대가 주를 이뤘으며, 상대적으로 백신 접종의 기회가 많지 않은 30·40 여성의 문의도 쇄도했다고 밝혔다.

힐링베케이션의 상품은 고객이 원하는 백신을 선택해 접종할 수 있으며, 선택한 백신의 종류에 따라 체류 기간이 달라지는 여행 서비스다. 특히 인기가 많은 25박 27일 장기 체류 상품의 경우는 화이자 백신 1·2차 접종을 완료하고 돌아오는 상품으로, 약 1500만원에 달하는 고가의 상품으로 눈길을 끈 바 있다.

힐링베케이션 박상수 대표는 “일상으로의 복귀가 멀지 않았다고 생각하던 중 변이 바이러스 4차 대유행의 확산세가 수도권에서 지방에 이르기까지 무섭게 이어지는 가운데 백신 가뭄 현상까지 겪게 됐다. 고가의 비용이더라도 원하는 백신을 선택할 수 있고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감을 줄일 수 있다는 심리가 백신 관광 상품 구매에 직접적인 작용한 것 같다”며 “현재, 1차 출발 인원은 50명으로 출국일은 8월 중순에서 9월 초에 집중됐다. 2차 출발 상품은 미국 내 다른 지역으로 상품을 구성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힐링베케이션은 관광업계 최초 ‘백신 관광’을 선보인 미주 전문 여행사로 1차 출발 상품의 조기 예약 마감을 기념해 2차 출발 예약자에 대한 추가 이벤트를 준비 중이다. 더 자세한 사항은 네이버 스마트 스토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