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디메디, 약사와 환자 잇는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 어프에 추가

에이치디메디, 질병 예측 AI·가까운 약국 찾기·매일 먹는 약 알람 등의 서비스 제공

2022-08-05 14:00 출처: 에이치디메디

에이치디메디가 비대면 진료에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 기능을 어프에 추가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05일 -- 애플리케이션 ‘어프’ 개발사 에이치디메디(HDMedi, 대표 이정의)가 비대면 진료에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 기능을 어프에 추가했다고 5일 밝혔다.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은 코로나19로 일시적 규제 허용된 비대면 진료와 약 배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의약품 오남용 등 민감한 사회적 문제를 방지하고, 처방 및 복약 내용을 누적해 연속적인 복약지도를 돕는다.

복약지도는 약사가 환자에게 의사가 처방한 대로 약을 안전하고, 알맞게 복용할 수 있도록 설명하는 과정이기 때문에 필수적이다. 하지만 환자가 비대면 진료를 받는다면 약사와 대면할 수 없어 양방향 소통이 단절돼 복약지도를 충분히 받을 수 없게 돼 의약품 오남용의 우려가 있다. 또 약 배달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 약 봉투에 기재된 개인 정보 유출의 가능성도 있다.

HDMEdi (에이치디메디)의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을 이용하면 이런 의약품 오남용과 개인 정보 유출을 방지할 수 있다. 약 배달을 원하는 환자는 병원에서 발급받은 처방전을 휴대전화 카메라로 촬영해 약국에 전송하고, 처방전은 약국 시스템에 자동으로 입력된다.

접수 알림을 받은 약국은 복약지도 내용을 시스템에 입력해 환자에게 보안 문자로 전송할 수 있다. 기존 처방전의 한계를 넘어 약에 관한 보다 상세한 정보, DUR (Drug Utilization Review, 의약품 안전 사용 서비스) 정보뿐만 아니라 약사가 환자에게 전하는 메시지도 보낼 수 있다. 에이치디메디의 어프 디지털 복약지도 솔루션은 모두에게 무료로 제공된다.

한편 HDMEdi (에이치디메디)는 이정의 HDMEdi (에이치디메디) 대표가 로스쿨 재학 당시 언니가 병원에서 처방받은 의약품을 복용하고, 이상 반응으로 수술까지 받게 된 의료 사고를 경험한 뒤 의료 빅데이터를 활용해 사용자 맞춤형 의료 정보 제공으로 의료 정보 불균형을 해결하고자 창업한 스타트업 회사다. 현재 미래 가치를 인정받아 시드 투자 유치를 진행 중이다.

에이치디메디 개요

HDMEdi (에이치디메디)는 의료 정보 불균형을 해결해 의약품 오남용 등 의료 사고를 방지하고, 의료 데이터를 활용해 사용자의 건강 유지 및 증진에 기여하는 의료 정보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